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구시의사회 코로나19 예방접종지원단 출범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21/04/02 [16:15]

대구시의사회 코로나19 예방접종지원단 출범

이상철 기자 | 입력 : 2021/04/02 [16:15]

【후생신보 대구지사】  지난 1일부터 75세 이상 고령층을 대상으로 코로나19 화이자 백신 접종이 시작된 가운데 대구광역시의사회가 의료인력 지원에 나섰다.

 

코로나19 백신 접종에는 예진, 모니터링, 응급조치의 체계적인 관리는 위해 백신 접종 1팀 당 의사 4명, 간호사 6명, 행정인력 15명이 필요하다.

 

종합병원에서 지원을 일부 하지만 예진과 모니터링, 응급상황에 필요한 의료인 수급이 원활하지 않은 상황이다.

 

이에 대구광역시의사회(회장 정홍수)가 부족한 의료인력 지원을 위해 발벗고 나섰다.

 

정홍수 회장은 코로나19 예방접종지원단(지원단장 박원규 부회장)을 출범시키고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에 예진의사를 지원키로 했다.

 

정홍수 회장은 “코로나19가 확산될 때 대구시의사회는 대구시민과 함께 맞서 싸웠다. 아직 끝나지 않은 코로나19 상황을 극복하고 국민 모두가 일상으로 돌아가기 위해서는 전 국민의 백신접종으로 집단면역을 형성해야 한다”며 “대구시의사회는 대구 시민들이 안전하게 백신 접종을 할 수 있도록 모든 노력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