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종근당고촌재단, 486명에 장학금 등 12억 지원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1/02/26 [17:25]

종근당고촌재단, 486명에 장학금 등 12억 지원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1/02/26 [17:25]

▲ 종근당고촌재단 온라인 증서 수여식에 참석한 장학생들 모습.

【후생신보】종근당고촌재단(이사장 김두현)은 26일 서울 충정로 종근당 본사에서 ‘2021년도 장학증서 수여식’을 가졌다.

 

이를 통해 고촌재단은 올해 국내외 장학생 486명을 선발해 졸업 때까지 장학금 및 무상기숙사를 지원키로 했다. 올해 장학금 규모는 총 12억 원이다.

 

학자금 장학생 110명(국내 65명 / 해외 45명)에게는 대학 등록금을 전액 지급하고, 가정형편이 어려운 학생 70명을 생활비 장학생으로 선발해 최대 3년간 매달 50만원의 생활비를 지원한다. 

 

지방출신 대학생 306명(1호관 22명, 2호관 30명, 3호관 84명, 4호관 170명)에게는 무상기숙사 ‘종근당고촌학사’를 제공한다.

 

종근당고촌학사는 전․월세난으로 주거문제를 겪는 지방출신 대학생들을 위해 설립한 민간 장학재단 최초의 주거지원시설이다.

 

종근당고촌재단 김두현 이사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대학생들이 증가하고 있다”며 “우리 사회의 청년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장학 프로그램을 지원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종근당고촌재단은 1973년 기업 이윤의 사회환원을 목표로 종근당 창업주 고(故) 고촌(高村) 이종근 회장의 사재로 설립된 장학재단이다. 장학금, 무상기숙사 지원, 학술연구, 교육복지, 해외 장학사업 등 지난 48년간 8,830명에게 635억 원을 지원해왔다.

 

사진1. 26일 서울 충정로 종근당 본사에서 열린 ‘2021년도 장학증서 수여식’에서 종근당고촌재단 김두현 이사장(왼쪽)이 장학생들에게 장학증서를 수여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종근당고촌재단, 김두현 이사장, 종근당고촌학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