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연구중심병원, 신약타겟발굴 위한 인공지능 서비스 출시

길병원과 SK 씨앤씨가 공동개발한 대사성질환용 신약개발 지원
아이클루 티디엠디(iClue-TDMD) 인공지능(AI) 서비스 세계 최초 출시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1/02/26 [14:34]

연구중심병원, 신약타겟발굴 위한 인공지능 서비스 출시

길병원과 SK 씨앤씨가 공동개발한 대사성질환용 신약개발 지원
아이클루 티디엠디(iClue-TDMD) 인공지능(AI) 서비스 세계 최초 출시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1/02/26 [14:34]

【후생신보】 보건복지부(장관 권덕철)는 25일 연구중심병원인 가천대길병원과 SK C&C가 공동개발한 대사성질환 전용 신약타겟발굴 AI 프로그램인 ‘아이클루 티디엠디’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전했다.

 

‘아이클루 티디엠디’는 방대한 데이터를 기반으로 신약개발의 첫 단계인 신약의 타겟이 되는 유전자 또는 단백질을 발굴하는 프로그램이다.

  

국내에는 유사한 서비스가 없으며, 해외에는 일부 유사한 서비스가 있으나, 대사성질환에 특화된 사례는 없다.

 

그 동안 보건복지부는 바이오헬스케어산업의 생태계 구축을 위해 연구중심병원 육성·지원, 개방형 실험실 지원, 산·학·연·병 네트워크 활성화, 보건의료 기술발굴과 기술중계 지원 사업 등을 추진해 왔다. 

 

특히, 2013년부터 연구인프라, 연구인력 등 연구역량이 우수한 10개 병원을 연구중심병원으로 지정해, 병원의 연구역량 강화 및 바이오헬스산업을 육성하고 있다.

 

또한, 연구중심병원 대상으로 대사성질환, 암, 심뇌혈관질환 등 주요질환 관련 치료법, 신약, 의료기기 개발을 위한 연구비지니스 플랫폼 구축 연구과제를 선정(17개)해 과제별로 연간 18억~25억원의 연구비를 지원하고 있다.

 

이 중 ‘아이클루 티디엠디’는 연구비지니스 플랫폼 구축 연구과제의 성과로, 혁신신약 개발 초기 과정에서 연구 기간을 단축시키는 등 제약산업 발전에 중요한 기반으로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보건복지부는 향후에도 산·학·연·병이 협력하는 역동적인 바이오헬스산업 생태계를 구축을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