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고려대의료원, 셀랩메드와 MOU 체결

정릉 캠퍼스 입주…혁신 신약개발 공동연구 등 다각적 노력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1/02/24 [10:56]

고려대의료원, 셀랩메드와 MOU 체결

정릉 캠퍼스 입주…혁신 신약개발 공동연구 등 다각적 노력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1/02/24 [10:56]

▲ 사진 왼쪽부터 김영훈 의무부총장, 송성원 대표. 

【후생신보】고려대학교의료원(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김영훈)과 셀렙메드(대표이사 송성원)가 감염성 질환에 대한 공동연구개발 및 임상연구 분야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지난 23일 오전 10시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본관 3층 본부회의실에서 협약식을 가졌다.

 

셀랩메드는 2019년 유영제약에서 바이오 연구소가 분할 설립된 회사로 현재 항체 및 CAR-T 세포치료제 등 항암신약 등을 개발하고 있으며, 고려대의료원이 올해 문을 열 정릉 캠퍼스에 입주를 희망하고 있다.

 

양 기관은 정릉 캠퍼스 내에 임상용 GMP 시설 및 바이오랩을 구축할 계획이다. 셀랩메드는 GMP 제조소를 활용해 사용기간 동안 임상용의약품을 생산하고 개발제품의 임상개발에 있어 고대의료원과 적극적인 협업을 모색해 임상시험을 진행할 예정이다.

 

김영훈 의무부총장은 “K-Bio 연구, 산업, 교육의 전진기지이자 신약개발의 요람이 될 정릉 캠퍼스에 셀랩메드와 함께 하게 돼 더욱 뜻깊게 생각한다”며 기대감을 표했다.

 

송성원 대표이사는 “국내 최고 수준의 연구역량을 보유한 고려대학교의료원과 함께 하게 되어 매우 의미있게 생각한다”면서, “셀랩메드가 보유한 노하우와 역량을 바탕으로 양 기관의 지속적인 상호협력을 통해 국내 최고의 혁신신약 개발 요충지를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고려대학교의료원은 올해 하반기에 정릉의 7,150평의 대지 위에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넥스트 노멀을 선도하고 인류를 감염병으로부터 지키기 위한 캠퍼스를 설립한다. 국내 유일 복수 연구중심병원 및 국내외 각종 인증을 통해 탁월한 연구역량을 입증한 고려대의료원이 이제 정릉 캠퍼스를 통해 서울 바이오허브와 홍릉 바이오 클러스트 등과의 시너지를 통해 세계적 바이오 메디컬 융복합 연구 허브로 도약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고려대의료원, 김영훈 의무부총장, 송성원 대표, 셀랩메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