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올림푸스, 3D 복강경 플렉시블 스코프 신제품 출시

복강경 최초로 조이스틱 조작 방식 도입…직관적으로 원하는 곳 확인 가능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1/01/18 [09:56]

올림푸스, 3D 복강경 플렉시블 스코프 신제품 출시

복강경 최초로 조이스틱 조작 방식 도입…직관적으로 원하는 곳 확인 가능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1/01/18 [09:56]

【후생신보】글로벌 의료기업 올림푸스한국(대표 오카다 나오키)은 새로운 3D 복강경 플렉시블 스코프(사진, 모델명: LTF-S300-10-3D ENDOEYE FLEX)를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올림푸스는 세계에서 유일하게 스코프 팁(복강경 끝 구부러진 부분)이 상․하․좌․우, 대각선으로 구부러지는 3D 복강경 플렉시블 스코프 제품 라인업을 보유하고 있다.

 

이번에 출시한 모델은 해당 라인업의 최신 제품으로 다양한 각도에서 자유롭게 시야를 확보할 수 있어 일반적인 일자형 복강경으로는 보기 힘든 장기 뒤쪽까지 관찰이 가능하다.

 

해당 제품의 가장 큰 특징은 세계 최초로 조작부에 조이스틱을 도입해 스코프 팁을 직관적으로 조작할 수 있다는 점이다. 이전 모델의 경우 상-하, 좌-우를 조작하는 레버가 각각 따로 있었지만 이번 모델은 조이스틱 하나로 상하좌우 모든 방향으로 움직일 수 있도록 편의성이 대폭 개선됐다.

 

신규 모델의 팁 길이도 짧아졌다. 기존 모델 46.1mm에 비해 8.7mm(약 19%)가 짧아진 37.4mm. 짧아진 팁의 길이로 의료진은 좁은 공간에서 안정적이고 보다 넓은 시야를 확보해 수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올림푸스한국 김정수 SP(Surgical Product) 사업본부장은 “올림푸스는 의료진이 안전하고 정확한 최소침습치료와 수술을 진행할 수 있도록 혁신적인 의료기기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이번 3D 복강경 플렉시블 스코프 또한 조이스틱 도입, 짧아진 스코프 팁 등 혁신 기술이 집약된 제품으로 복강경 수술 시 의료진의 편의성을 높여 궁극적으로 환자의 치료 결과 향상에 도움이 될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3D 복강경 플렉시블 스코프는 간담췌외과, 위장관외과, 산부인과, 흉부외과 등 복강경 수술이 필요한 모든 진료과에서 사용이 가능하며, 고난도 수술 및 단일공 수술에서 특히 유용하다.

 

올림푸스는 의료내시경, 복강경, 수술장비 등의 진단∙치료 솔루션을 제공하는 ‘의료사업’과 현미경, 산업내시경 등 이미징․계측․측정 솔루션을 제공하는 ‘사이언스솔루션사업’을 중심으로 전 세계 의학 및 과학 산업 분야의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특히, 국내에서는 2017년 10월 인천 송도에 의료트레이닝센터(KTEC)를 건립해 보건 의료인에게 전문적인 제품 트레이닝과 시연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국민 건강 증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