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건보공단, 건이강이 ‘젊은 공공의료인상’ 수여

박원빈 기자 | 기사입력 2020/12/21 [11:16]

건보공단, 건이강이 ‘젊은 공공의료인상’ 수여

박원빈 기자 | 입력 : 2020/12/21 [11:16]

【후생신보】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한국사회복지협의회(회장 서상목), 전국지방의료원연합회(회장 조승연)와 함께 지난 18일 서울 여의도 서울강원본부에서 건이강이 ’젊은 공공의료인상’ 시상식을 개최하였다고 밝혔다.

 

건이강이 ‘젊은 공공의료인상’은 전국 35개 지방의료원에 종사하는 7년 이하의 보건의료 인력을 격려하고, 공공의료분야를 강화하기 위한 취지에서 수여하는 상으로, 분야별 평가를 통하여 선정된 총 15명의 모범 의료인을 대상으로 시상했다.

 

건보공단은 수상자들에게 보건복지부장관상과 더불어, 소속 의료원에 의료소외계층을 위한 진료비 지원금 각 1,000만 원씩, 총 1억5,000만 원을 수여하여 지역사회의 의료사각지대를 해소하는 데 기여할 수 있도록 지원하였다.

 

또한, 공단은 코로나-19 최 일선에서 혼신의 힘을 다하는 의료진들을 위해 서울특별시 서울의료원 등 수도권 5개 지방의료원에 보건용 마스크 1만장을 전달하고, ‘올바른 마스크 쓰기’ 컨텐츠를 제공했다.

 

공공의료인상을 수상한 대구의료원 간호사 신○○은 “코로나­19로 힘들었던 올 한해를 공공의료인상을 통해 위로받는 기분이다.”라고 심정을 밝히며, “앞으로 공공의료인으로서 지역사회의 건강을 지키기 위해 더욱 전념하겠다.”며 포부를 전했다.

 

김용익 이사장은 “공공의료는 보건의료체계의 핵심” 이라며, “건이강이 ‘젊은 공공의료인상’을 시작으로 공공의료인 및 지방의료원이 지역사회 건강을 지키는 중추적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고 싶다”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