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서울의대 박기호 교수, 아태녹내장학회 회장 취임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20/12/01 [13:54]

서울의대 박기호 교수, 아태녹내장학회 회장 취임

이상철 기자 | 입력 : 2020/12/01 [13:54]

【후생신보】  박기호 서울의대 안과학교실 교수가 아시아-태평양 녹내장 학회(Asia-Pacific Glaucoma Society) 회장에 취임했다.

 

박 교수는 현재 대한안과학회 이사장으로 재직 중이며 SCI 저널에 300편 이상의 논문을 발표하는 등 활발한 연구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한국인 최초로 세계녹내장학회 부편집인을 역임했고 영국 안과 학회지 section editor, 일본 안과 학회지 section editor, 아시아 안과 학회지 section editor 로 활동 중이다.

 

그동안 학회와 학문적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아시아-태평양 녹내장 학회 회장으로 선출, 2020년 11월 23일부터 회장직을 시작했다.

 

박기호 교수는 “우리나라 녹내장 분야의 학문적 우수성을 전세계에 알리고 녹내장의 조기발견을 통한 실명 예방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아시아태평양 녹내장 학회는 회원국 간의 공동 연구 및 프로젝트를 장려하고 녹내장 분야 지식과 기술의 교류를 증진하며 일반인들에게 녹내장의 위험성과 조기 검진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설립됐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