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비만 치료제 삭센다, 2년 연속 시장 점유율 1위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0/12/01 [11:30]

비만 치료제 삭센다, 2년 연속 시장 점유율 1위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0/12/01 [11:30]

【후생신보】한국 노보 노디스크제약(사장 라나 아즈파 자파)의 GLP-1 유사체 비만 치료제 ‘삭센다’(성분명 리라글루티드 3.0mg)가 3분기 비만 치료제 시장에서 점유율 25.2%를 기록하며 1위를 달성했다.

 

의약품 조사 기관 아이큐비아(IQVIA)에 따르면, 삭센다는 전체 비만 치료제 시장 3분기 매출 384억 원 중 약 97억 원을 기록하며 8분기 연속 1위 행진을 이어갔다.

 

또한 삭센다는 3분기 시장 점유율 1위와 더불어 최근 1년 누적 매출액(MAT) 1위도 기록했다. 1년 간 연간 누적 매출액만 약 389억 원, 이는 전체 비만 치료제 시장의 27.4%에 해당한다.

 

노보 측은 “삭센다의 시장 점유율 1위 수성은 체중 감소 뿐 아니라 안전성 등 다양한 이점이 확인됐기 때문”이라며 “비만은 반드시 치료해야 하는 질병이라는 인식이 확산되고 있다”며 관련 다양하고 올바른 정보 제공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노보 노디스크, 삭센다, 비만 치료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