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건보일산병원, ‘스마트병원 선도모델 개발지원 사업’ 선정

박원빈 기자 | 기사입력 2020/10/05 [09:08]

건보일산병원, ‘스마트병원 선도모델 개발지원 사업’ 선정

박원빈 기자 | 입력 : 2020/10/05 [09:08]

【후생신보】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원장 김성우)이 보건복지부에서 주관하는 ‘스마트병원 선도모델 개발지원 사업 대상 의료기관’으로 선정됐다.

 

지난 7월 기획재정부가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 중 디지털 뉴딜 비대면 스마트 의료 계획을 발표함에 따라, 보건복지부는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한 스마트병원 서비스 모델을 확산하기 위한 선도모델 개발 사업에 참여할 의료기관을 공모했다.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은 코로나19에 대한 우수한 방역 경험을 바탕으로 인근 파주의료원, 지역 요양병원, 보건소, 국민건강보험공단 지사와의 연계를 통한 SSaFE-Net(Smart Safe and Fast for Everyone in Network)를 구축한다는 사업수행 계획으로 선정됐다. 

 

이번 사업에 선정됨에 따라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은 웨어러블 디바이스와 인공지능 환자관리 시스템을 이용한 지역사회 감염병 신속대응 시스템을 구축하여 경기 서북부 지역을 감염병 안심지역으로 만들겠다는 방침이다.  

 

또한, 감염병의 최전선에 있는 공공의료기관으로서 병원내 환자 실시간 동선 관리와 스마트병실 구현 등 첨단 진료환경을 구축하여 환자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감염병 안심병원을 만들 계획이다.

 

김성우 원장은 “공공의료기관인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이 중심이 되어 고양, 파주 지역사회에 SSaFE-Net를 구축하고, 향후 이 모델을 다른 지역에도 전파하고 확산하는 것이 이번 사업의 핵심이다”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건보일산병원, 스마트병원, 보건복지부, 정보통신기술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