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초등학생 성교육, 한의사 교의 교육 큰 도움

세명대 한의대 박정수 교수팀, 초등생 조사결과 예방한의학회지 최근호 게재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20/09/21 [13:58]

초등학생 성교육, 한의사 교의 교육 큰 도움

세명대 한의대 박정수 교수팀, 초등생 조사결과 예방한의학회지 최근호 게재

이상철 기자 | 입력 : 2020/09/21 [13:58]

【후생신보】  초등학생 성교육에 한의사 교의 교육이 큰 도움이 된 것으로 나타났다.

 

세명대 한의대 박정수 교수팀은 대한예방한의학회지 8월호에 게재된 ‘초등학교 대상 한의사 교의의 성교육 효과 설문조사’라는 제목의 논문에서 초등학생 성교육에 한의사 교의 교육이 큰 도움이 되었다고 밝혔다.

 

초등학교 시기에 형성된 성 지식과 성 가치관은 일생 동안의 성 행동과 성 건강에 영향을 미칠 수 있으나 인터넷의 발달과 무분별한 미디어 노출로 그릇된 성 인식을 가지게 될 위험이 있다.

 

따라서 올바른 성 가치관을 형성하기 위해서는 성 성숙이 시작되는 초등학생 시기부터 성교육이 필요하다고 할 수 있다.

 

박 교수팀은 2개 초등학교 고학년 379명을 대상으로 진행된 성교육을 분석했다.

 

교육 전·후 초등학생들이 성에 대한 인식을 조사했는데 성 지식은 교육 전 평균 2.16점에서 교육 후 평균 3.89점으로 상승했고 성에 대한 바람직한 인식 지표가 상승했으며 한의학에 대한 호감도는 교육 전 평균 3.42에서 교육 후 평균 3.61로 높아졌다.

 

서울특별시한의사회(회장 홍주의)는 학교보건법 제15조에 따라 관내 초중등학교 등에서 학교 주치의(교의)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올해로 5년차에 접어들고 있다.

 

이 사업은 교의를 맡은 한의사들이 학교보건법상 학교의사(교의)의 역할을 수행해 학교 환경위생과 학생 교직원 등 학교 구성원의 질병 예방·질병 치료 등 건강관리에 도움을 주고 나아가 학교 밖 청소년들의 질병 예방·질병 치료 등 건강관리에도 도움을 주고자 하는 사업이다.

 

지난해에는 성교육 외에도 한의학과 한의사 직업에 대한 소개, 효율적인 학습법, 감염병 예방, 교직원 건강관리법 등에 관한 교육이 진행되었으며 특히 감염병 예방 교육은 시기적으로 올해 코로나-19의 판데믹 상황 직전에 진행된 것이어서 더 큰 호평을 받았다.

 

한편 서울시한의사회 교의운영위원회 황건순 위원장은 “기존에는 한 학교에 한 명의 한의사 교의가 강연 등을 진행했으나 작년에는 한 학교에 여러 명의 한의사 교의가 방문해 강연 등 활동을 해 보다 집중력 있게 활동을 할 수 있었다”며 “올해는 코로나 19로 인해 코로나 블루라고 불리는 우울감이 일반 국민들은 물론 학교 교사들 사이에도 퍼지고 있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으며 이와 관련해 학교 교의들이 어떤 도움을 드릴 수 있을지 고민하고 있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