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퀀타매트릭스, 코로나19 분자진단 키트 식약처 수출 허가 신청

비인두강 채취 검사와 객담 검체를 통한 검사 가능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0/09/21 [09:07]

퀀타매트릭스, 코로나19 분자진단 키트 식약처 수출 허가 신청

비인두강 채취 검사와 객담 검체를 통한 검사 가능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0/09/21 [09:07]

【후생신보】 퀀타매트릭스(QuantaMatrix, 대표이사 권성훈)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분자진단 키트 ‘QPLEXTM COVID-19 test’의 개발을 완료하고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수출 허가를 신청했다.

 

이 제품은 유전자증폭 검사법 기반의 분자진단 키트로, 비강 안쪽 벽면을 긁어 검체를 채취해 검사하는 비인두강 채취(Nasopharyngeal swab) 검사와 객담(Sputum) 검체를 통한 검사가 모두 가능하다.

 

퀀타매트릭스는 이 키트 제품에 대해 이달 내 미국 FDA 긴급사용승인(EUA)을 신청하고, 연내 유럽 CE 인증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퀀타매트릭스는 이 코로나19 분자진단 키트 제품을 시작으로, 앞으로 코로나19 진단 제품군을 더욱 확대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우선 분자진단 키트에 혈액에서 감염원(바이러스)만을 신속 분리/농축하는 기술을 적용해 검사 감도를 극대화함으로써 타액(Saliva) 검체를 통해서도 정확한 진단이 가능한 제품을 출시할 예정이다.

 

현재 타액 검체는 비인두강 채취 검체에 비해 바이러스 함량이 적어 정확한 검사가 어렵다는 한계가 있다. 반면, 퀀타매트릭스의 바이러스 분리/농축 기술을 적용하면 검사 감도를 획기적으로 높일 수 있어 적은 양의 바이러스도 정확하게 분석해냄으로써 기존에 검체로 사용하기 어려웠던 타액 등의 샘플로도 검사가 가능해진다는 설명이다.

 

기존 비인두강 검체 채취 방식은 전문가에 의해 이뤄져야 하는 어려움이 있던 반면, 타액은 일반인 검사자도 직접 집에서 쉽게 샘플을 채취할 수 있어 대량 검사나 전 국민 검사 등 효과적인 검사 확대 및 질병 관리에 용이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퀀타매트릭스는 본 고감도 검사 키트 제품을 자사가 개발 중인 전자동화 장비(Sample-to-answer platform)에 적용해, 감염원 분리/농축부터 검사까지 원스톱으로 진행되는 카트리지형 제품 출시도 계획하고 있다. 자사의 다중진단 플랫폼(QMAP) 기술을 적용해 코로나19 외 여러 유사 호흡기 바이러스 검사까지 동시 진행할 수 있는 다중진단 키트도 출시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