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건보일산병원, 관상동맥우회술 적정성평가 1등급 획득

박원빈 기자 | 기사입력 2020/08/27 [11:24]

건보일산병원, 관상동맥우회술 적정성평가 1등급 획득

박원빈 기자 | 입력 : 2020/08/27 [11:24]

【후생신보】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원장 김성우)이 보건복지부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발표한 ‘6차 관상동맥우회술 적정성평가’에서 1등급을 획득했다.

 

관상동맥우회술은 협심증과 급성 심근경색 등 허혈성 심장질환 환자의 좁아진 관상동맥을 떼고 다른 혈관으로 우회 통로를 만드는 고난도의 심장수술로, 허혈성 심질환 환자가 안전하고 질 높은 의료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관상동맥우회술 적정성 평가를 통해 그 결과를 공개하고 있다.

 

이번 적정성평가는 지난 2018년 7월부터 2019년 6월까지 허혈성심질환으로 관상동맥우회술을 실시한 종합병원 이상의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평가의 주요 항목은 ▲수술건수 ▲수술시 내흉동맥 사용 비율 ▲퇴원시 아스피린 처방률 ▲수술 후 출혈 또는 혈종으로 인한 재수술률 ▲수술 후 사망률 ▲퇴원 후 재입원률 등으로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은 모든 평가지표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1등급을 획득했다.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심뇌혈관질환센터는 심장 및 뇌혈관질환에 대해 종합적이고 체계적인 치료 및 예방과 추후 관리 등 포괄적인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하이브리드수술실과 연계하여 원스톱 통합치료로 응급혈관질환 환자의 골든타임을 효과적으로 확보해 치료 효과를 높이고 있다.

 

김성우 원장은 “고난이도 수술인 관상동맥우회술 적정성 평가에서 우수성을 인정받아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의료 질 관리를 통해 심장질환 환자들이 더욱 안심하고 수준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민건강보험일산병원,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보건복지부,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관상동맥우회술, 적정성평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