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올림푸스 ‘X Line’ 시리즈, 에디슨 어워드 금상 수상

박원빈 기자 | 기사입력 2020/07/30 [16:23]

올림푸스 ‘X Line’ 시리즈, 에디슨 어워드 금상 수상

박원빈 기자 | 입력 : 2020/07/30 [16:23]

【후생신보】올림푸스한국(대표 오카다 나오키)은 현미경용 고성능 대물렌즈 ‘X Line’ 시리즈가 글로벌 혁신 제품과 기술을 선정하는 ‘2020 에디슨 어워드 (Edison Award 2020)’에서 금상을 수상했다고 30일 밝혔다.

 

지난 1987년 발명가 토마스 에디슨의 이름을 따서 만들어진 에디슨 어워드는 매해 가장 혁신적인 기술, 제품, 비즈니스 리더를 선정해 시상하는 미국의 권위 있는 발명 시상식이다.

 

올림푸스의 X Line 대물렌즈 시리즈는 에디슨 어워드의 ‘광학 및 이미징 기술 (Optical & Imaging Technologies)’ 부문에서 금상을 받는 영예를 안았다. X Line 대물렌즈는 다양한 생명과학 분야에서 사용되는 병리 현미경, 형광 현미경 및 공초점 현미경(Confocal microscope) 등에 사용되어 성능 개선을 기대할 수 있는 핵심부품이다.

 

대물렌즈의 성능은 ▲이미지의 균일한 정도를 나타내는 평탄도 ▲색 번짐을 보정해주는 색수차 보정 ▲현미경 렌즈의 밝은 정도나 해상력을 나타내는 개구수 세 가지 기본요소에 의해 결정된다. 일반적으로 이 요소들은 상충적 관계에 있어 세 가지를 동시에 높은 수준까지 향상시키는 데 한계가 있었다.

 

X Line 시리즈는 올림푸스의 광학 기술력을 바탕으로 이 세 가지 요소를 높은 수준으로 모두 충족한 점에서 그 혁신성을 인정받아 올해 에디슨 어워드를 수상하게 됐다.

 

전종철 사이언스솔루션사업본부장은 “올림푸스의 첨단 기술이 담긴 X Line 대물렌즈 시리즈가 전 세계적으로 권위 있는 에디슨 어워드에서 금상을 받은 것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글로벌 의료광학기업으로서 올림푸스는 혁신적인 기술 개발을 통해 인류의 건강과 안전, 행복 증진에 기여 하겠다”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