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의료기관 개설기준위반 부당이득금 지급보류 처리절차 개선

처리 기간 단축(20일→10일), 지방자치단체 업무부담 경감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0/06/01 [14:19]

의료기관 개설기준위반 부당이득금 지급보류 처리절차 개선

처리 기간 단축(20일→10일), 지방자치단체 업무부담 경감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0/06/01 [14:19]

【후생신보】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개설 기준을 위반한 의료급여기관에 대한 지급보류 처리 절차를 개선하여 6월 1일(월)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의료급여 지급보류는 최종 처리까지 오랜 시일이 소요되는 등 업무 수행이 효율적이지 못하였다.

 

이에 불법개설기관 의료급여 지급보류 업무를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위탁 수행하고, 지방자치단체(이하 ‘지자체’)에서는 징수금만 관리하도록 처리 절차를 개선했다.

 

이번 개선으로 기존 약 20일 정도가 소요되던 처리 기간이 10일 정도로 단축되고, 지방자치단체의 업무도 경감될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건강보험공단의 「지급보류예정(결정) 통보서 발행관리」 시스템을 보완하여 개선된 내용이 차질 없이 시행될 수 있도록 했다.

 

보건복지부 이영재 기초의료보장과장은 “의료급여 재정 누수를 방지하고 업무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앞으로 제도 개선이 필요한 분야를 적극 발굴하여 개선하겠다.”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