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불혹’ 게보린, 다시 한번 진화하다

3배 더 빠르게, 목 넘김은 가볍게…리뉴얼 출시 눈길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0/04/22 [10:18]

‘불혹’ 게보린, 다시 한번 진화하다

3배 더 빠르게, 목 넘김은 가볍게…리뉴얼 출시 눈길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0/04/22 [10:18]

【후생신보】 약을 복용할 때 환자의 복약 순응도는 의약품의 효과와 안전성 만큼이나 중요한 지표다. 특히 의약품의 제형은 약물의 흡수 정도에 영향을 주는 요소로, 환자의 복약 순응도를 높이기 위한 차별화된 제형 개발과 기존 치료제의 제형을 개선하려는 업계의 노력은 지속되고 있다.

 

삼진제약 ‘게보린 정’의 리뉴얼 역시 소비자의 이 같은 니즈를 반영한 제제 개선에 초점을 뒀다. 정제의 낱알 사이즈를 길이와 두께의 최적화된 비율로 디자인해 목넘김 부담을 줄였다. 기존 낱알 크기의 90% 크기로 줄어든 리뉴얼 게보린 정으로 여성과 고령자의 복약이 한층 편해질 전망이다.

 

또한 리뉴얼 ‘게보린 정’은 균질과립화 기술을 통해 기존보다 붕해 속도를 3배 높여 신속한 흡수가 가능해졌다. 속효성은 진통제를 찾는 소비자들의 주된 선택 요소로서, 정제의 붕해 시간은 빠른 진통효과를 좌우하게 된다. 삼진제약 중앙연구소의 인공위액 붕해 실험에서 확인한 ‘게보린 정’의 붕해 속도는 기존보다 약 3배가 더 빨라졌으며, 체내 용해에서 흡수 단계로 빠르게 넘어가기 때문에 신속한 효과를 내게 된다.

 

더불어 ‘게보린 정’의 패키지 디자인은 40여년 간 유지해오던 디자인 BI를 벗어나 ‘게보린 정’이 붕해되며 빠르게 치유하는 모습을 예술적으로 표현한 CF 비주얼을 적용하는 등, 세련된 디자인으로 한층 젊어진 느낌이다.

 

이달 리뉴얼 출시된 ‘게보린 정’은 벌써부터 재주문이 이어지고 있다는 후문. 삼진제약은 2월 출시된 생리통 특화 진통제 ‘게보린 소프트’ 연질캡슐과 더불어 통증별 라인업으로 국내 진통제 시장 강자의 입지를 더욱 굳건히 다져나갈 계획이다.

 

삼진제약 관계자는 “복약편의성이 향상된 리뉴얼 ‘게보린 정’은 소비자의 만족도를 향상시켜줄 것”이라며 “삼진제약은 앞으로도 소비자의 통증없는 삶을 위해 게보린의 연구개발과 품질 개선에 노력을 지속할 것”이라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