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서울대병원, 20년 연속 브랜드파워 1위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20/03/31 [09:23]

서울대병원, 20년 연속 브랜드파워 1위

이상철 기자 | 입력 : 2020/03/31 [09:23]

【후생신보】  서울대병원이 20년 연속 브랜드파원 종합병원 부문 최고를 차지했다. 또한 암병원도 3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서울대병원(원장 김연수)은 31일 한국능률협회 컨설팅이 발표한 ‘2020 제22차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K-BPI)’조사에서 종합병원 부문 1위를 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서울대병원은 종합병원에 대한 조사가 처음 시행된 2001년부터 올해까지 20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이와함께 2018년 신설된 암병원 부문에서도 서울대 암병원이 3년 연속 1위를 했다.

 

김연수 원장은 “국민들이 믿고 신뢰한 결과라 여겨 책임감이 막중하다”며 “교육, 연구, 진료의 국립대병원 본연의 역할에 충실하는 것은 물론 국가 의료정책 수립과 중증 희귀난치질환 치료 중심의 4차 병원으로 나아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브랜드파워는 한국능률협회컨설팅이 국내 최초로 개발한 브랜드 진단 평가모델로 이번 조사는 지난해 10월부터 올해 1월까지 6대광역시 1만 1,800명을 대상으로 각 브랜드의 인지도와 선호도 등에 대해 일대일 개별면접 방식으로 진행됐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