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한양대병원, 감염방지 신속 대처 정상 진료 및 운영

40번 환자 다녀갔지만, 진료과 소독 방역 완료
응급실도 19일 저녁 7시부터 재개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0/02/20 [13:41]

한양대병원, 감염방지 신속 대처 정상 진료 및 운영

40번 환자 다녀갔지만, 진료과 소독 방역 완료
응급실도 19일 저녁 7시부터 재개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0/02/20 [13:41]

【후생신보】 감염확산 방지를 신속히 대처한 한양대학교병원은 현재 호흡기알레르기내과는 물론 선제적 대응으로 폐쇄했던 응급실도 정상 운영하고 있다.

 

환자가 18일 외래를 방문했다는 사실을 인지하자마자, 한양대학교병원은 발 빠르게 질병관리본부 지침에 따라 선제적 대응에 들어갔다. 해당 진료실을 폐쇄하고 확보한 환자동선을 따라 철저한 방역 소독을 진행하였고, 접촉한 의료진을 즉각 격리하였다. 19일, 잠시 다른 안전한 진료공간에서 기존 예약된 환자 진료를 차질없이 진행했으며, 20일부터는 기존 진료실에서 정상적인 진료를 하고 있다.

 

이와 함께, 코로나19 의심환자로 인한 방역을 위해 잠시 폐쇄했던 응급실도 같은 날 오후 7시부터 정상 진료에 들어갔다.

 

윤호주 병원장은 “한양대학교병원은 향후에도 의심환자가 발생할 경우, 무엇보다도 환자안전을 위해 환자들이 안심하며 진료를 받을 수 있도록 선제적이고 적극적인 병원운영을 하겠다”며 “이번 40번 환자와 관련해서도 질병관리본부로부터 적극적이고 발 빠른 대처로 모범이 될 만한 조치라는 평가를 받았다”고 말했다.

  

한편, 역학조사 결과 40번째 환자(43년생, 남성, 한국 국적)는 2월 18일 한양대학교병원에 내원하여 시행한 영상검사상 폐렴 소견이 확인되자 코로나19를 의심한 의료진이 선별진료소로 신속히 격리해 검사를 시행하였고, 2월 19일 검사 결과 양성으로 확인되어 국립중앙의료원에 격리 입원치료 중이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