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1339(질병관리본부 상담센터) 응대 지연 해소에 총력

1339 상담 인력 27명에서 170여 명으로 대폭 확대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0/01/29 [15:18]

1339(질병관리본부 상담센터) 응대 지연 해소에 총력

1339 상담 인력 27명에서 170여 명으로 대폭 확대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0/01/29 [15:18]

【후생신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중앙사고수습본부(본부장 보건복지부 박능후 장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문의 급증에 따른 1339(질병관리본부 감염병 전문콜센터) 상담 지연을 해소하는데 총력을 다하기로 했다.

 

우선, 오늘(1.29)부터 1339 상담인력을 27명(기존 상담인력 19명, 질병관리본부 역학조사관 등 파견 8명)에서 19명을 새로 투입하여 40여 명으로 배치한다.

 

아울러 보건복지상담센터(28명), 국민건강보험공단 콜센터(100명)를 활용(전화회선 연결)하는 등 전체 상담 인력을 170여 명으로 대폭 확대한다.

 

특히, 2월 중순까지 1339 상담인력을 단계적으로 150명 신규 배치 추진하는 등 전체 상담인력을 320여 명 수준까지 확대함으로써 상담문의에 국민 불편이 발생하지 않도록 근본적으로 대비할 계획이다.

 

아울러, 각 지방자치단체별 콜센터(지역국번+120) 및 보건소 등에도 주요 질의답변(FAQ)을 공유하여 지역별로도 상담이 가능하도록 조치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