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아주대의료원, 올리패스(주) MOU 체결

신경퇴행성 질환 및 재생 분야에서 공동연구 및 인적교류 등 적극 협력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0/01/28 [12:58]

아주대의료원, 올리패스(주) MOU 체결

신경퇴행성 질환 및 재생 분야에서 공동연구 및 인적교류 등 적극 협력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0/01/28 [12:58]

【후생신보】 아주대의료원은 지난 23일 별관 5층 국제회의실에서 주식회사 올리패스와 학술교류 및 연구개발, 산학연 협력을 통한 성과창출 등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이날 업무협약식에는 박해심 아주대학교 첨단의학연구원장, 김병곤 대학원 의생명과학과장, 황동훈 뇌과학과 교수와 정신 올리패스(주) 회장, 이장영 부사장, 조봉준 이사, 김종완 이사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은 △ 신경퇴행성 질환 및 재생 분야 공동연구를 위한 협력 △ 혁신적 의학 연구개발을 위한 상호 협력 △ 양 기관의 보유 연구시설 공동 활용 △ 의생명과학분야 인적자원 계발 및 지원 △ 협력 네트워크 공동 활용 △ 기타 양 기관의 우호증진에 관한 사항 등에 대하여 적극 협력할 예정이다.

 

주식회사 올리패스는 지난 2006년 11월 설립되어 투과성이 우수한 올리고뉴클레오티드를 만드는 고유의 플랫폼 기술을 기반기술로 확보하고, 통증·고지혈증·황반변성·당뇨·고형암 등의 질환에서 RNA 치료제 신약개발을 수행하고 있다.

 

이날 협약식에서 박해심 첨단의학연구원장은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은 특히 신경퇴행성 질환 및 재생 분야의 공동연구를 통해 새로운 파이프라인을 구축하고, 실험동물을 이용한 유효성 평가 연구 및 의생명과학 분야 인적자원 교류 등의 분야에 있어 협력을 강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 김병곤 의생명과학과장은 “이번 올리패스와의 MOU 체결은 아주대학교 대학원 의생명과학과의 대학원생을 비롯한 연구인력의 경력개발 및 취업지도를 위한 교육과정에도 큰 도움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