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한길안과병원, 병무청 감사패 수상

병역 자원이행 희망 청년 5명 수술 지원 공로로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20/01/21 [10:15]

한길안과병원, 병무청 감사패 수상

병역 자원이행 희망 청년 5명 수술 지원 공로로

이상철 기자 | 입력 : 2020/01/21 [10:15]

【후생신보】  국내 최고 안과 전문병원인 한길안과병원(원장 손준홍)이 지난 17일 병역 자원이행 희망 청년 5명의 시력교정술을 지원한 공로로 병무청으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병무청은 ‘병역이 자랑스러운 대한민국 조성’과 ‘건강한 병역문화 정착’을 위해 ‘슈퍼 굳건이’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시력, 체중 등의 사유로 4급(보충역)이나 5급(전시 근로역) 판정을 받은 사람 중 현역(사회복무요원) 복무를 희망하는 사람에게 무료치료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한길안과병원은 2018년 4월 인천병무지청과 슈퍼 굳건이 업무협약을 체결한 이후 지금까지 인천병무지청으로부터 추천받은 9명의 현역입대 희망자 중 5명의 청년에게 무료 시력교정술을 지원했다.

 

한편 손준홍 원장은 “병역의 의무를 다하려는 청년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어 기쁘다. 앞으로도 청년에게 희망을 선물하고 바람직한 병역문화를 확산시킬 수 있도록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