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한국원자력의학원, 아세안 방사성의약품 전문가 훈련과정 개최

아세안에 국내 방사성의약품 기술 전수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19/12/03 [10:10]

한국원자력의학원, 아세안 방사성의약품 전문가 훈련과정 개최

아세안에 국내 방사성의약품 기술 전수

윤병기 기자 | 입력 : 2019/12/03 [10:10]

【후생신보】 한국원자력의학원(원장 김미숙)은 12월2일(월)부터 6일(금)까지 5일간 국제원자력기구(IAEA, International Atomic Energy Agency) 협력사업의 일환으로『아세안(ASEAN, Association of Southeast Asian Nations-동남아시아국가연합) 방사성의약품 기술 증진 및 방사선안전을 위한 지역훈련과정』을 개최한다.

 

아시아․태평양 지역 10개국의 방사화학자, 방사약사, 핵의학 의사 및 방사선안전관리자 등 전문가 14명이 참가하는 이번 훈련과정은 ▲사이클로트론을 활용한 의료용 방사성동위원소 생산, ▲작업자와 환자가 모두 안전한 방사성의약품 자동화 생산, ▲방사선 안전 관리기술 등 관련 최신기술의 기초부터 임상 적용에 이르는 강의와 실습으로 구성된다.

 

또한, 올해는 ‘고품질 방사성의약품 생산’을 주제로 다국적 그룹토의를 진행하여 아세안 국가들 간 방사성의약품 기술 증진을 위한 기술협력의 장이 이루어질 예정이다.

 

교수진으로 원자력병원 핵의학과 및 방사선의학연구소 RI응용부 전문가들이 참여해 양질의 다학제 수업을 제공하며, 다년간 의학원과 공동연구로 신약을 개발한 패밀리기업이 관련 기술 강의를 맡아 한국의 산업화 개발전략 소개 및 핵의학기술 수출 동력의 발판을 마련할 예정이다.

 

한국원자력의학원 김미숙 원장은 “국제원자력기구와 아세안 등 여러 국제기구를 통해 한국의 선진 방사성의약품 기술을 전파하여 국제사회에서 방사선의학 분야 선진국의 책무를 다하기 위해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