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의료기기산업협회, 미용특위 출범…“미용의료기기산업 발전 앞장”

지난 20일 ‘미용의료기기특별위원회’ 발족식 개최
초대 미용특위 위원장에 주홍 레이저옵텍 회장 선임

조우진 기자 | 기사입력 2019/11/22 [10:29]

의료기기산업협회, 미용특위 출범…“미용의료기기산업 발전 앞장”

지난 20일 ‘미용의료기기특별위원회’ 발족식 개최
초대 미용특위 위원장에 주홍 레이저옵텍 회장 선임

조우진 기자 | 입력 : 2019/11/22 [10:29]

【후생신보】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회장 이경국)는 의료기기산업 진흥과 의료기기 영역 확장의 일환으로 미용의료기기산업 발전을 위해 미용의료기기특별위원회를 설치, 본격적인 산업 확장에 시동을 걸었다.

 

협회는 지난 20일 협회 대회의실에서 발족식을 개최했다.

 

이날 발족식에는 레이저기기, 고주파기기, 초음파기기 등 미용의료기기산업을 선도하는 제조·수입 업체 대표 20여 명과 이경국 협회장을 비롯한 협회 관계자가 참석해 미용특위 설치에 큰 관심과 기대감을 나타냈다.

 

초대 위원장으로는 주홍 레이저옵텍 회장이 부위원장에는 김수언 그랑에스피오 대표, 강선영 쉬엔비 대표가 선임됐다.

 

이어진 행사는 주홍 미용특위 위원장의 미용의료기기특별위원회 신설배경 및 운영계획 발표, 주홍 위원장 및 참석 위원 위촉상 수여식의 순서로 진행됐다.

 

이경국 협회장은 “미용의료기기산업이 성장하기 하기 위해 각자의 경험과 통찰력을 공유하여 큰 틀에서 발전 전략을 세우는 싱크탱크가 돼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앞으로 우리 미용의료기기가 전 세계 의료기기시장에서의 존재감을 뽐내고 점유율을 높여가도록 미용특별위가 구심점이 되기를 기대하며 왕성한 활동과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특별위원회는 킥오프 미팅을 통해 사업계획을 논의, 광고심의제도개선와 규제제도 개선, 해외전시사업지원분과 등 개선 과제별 분과위원회를 신설해 다음과 같은 사업을 계획하고 운영해 나가기로 했다.

 

주홍 위원장은 “미용의료기기 범위·지정·사용보급의 선제적 정책제안, 국내 미용의료기기의 해외 수출을 위한 전시사업 지원 등 미용의료기기산업 발전을 위해 앞장서겠다. 앞으로 산업 성장 발전을 위해 해결해 나가야 할 여러 과제를 관계부처 및 유관 기관과 지속적으로 소통하고 협력해 풀어나가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