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아주대병원, ‘국가폐암검진 권역 질관리센터’ 지정

“경기, 인천, 강원 지역 폐암검진 관리”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19/09/20 [09:22]

아주대병원, ‘국가폐암검진 권역 질관리센터’ 지정

“경기, 인천, 강원 지역 폐암검진 관리”

윤병기 기자 | 입력 : 2019/09/20 [09:22]

【후생신보】아주대병원(병원장 한상욱)이 국가폐암검진 사업의 효과적인 질 관리를 위한 ‘국가폐암검진 권역 질관리센터’에 지정돼 9월 1일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국가폐암검진은 보건복지부가 만 54세부터 74세까지의 장기 흡연자를 대상으로, 저선량 흉부 컴퓨터 단층촬영(CT)을 실시하여 폐암을 조기 발견 및 치료하고자 지난 8월부터 시행한 제도다.

 

아주대병원은 폐암검진 권역 질관리센터로 지정되어 경기도 남부, 인천광역시, 강원도 내 폐암 검진기관이 정확한 검진을 제공하고 과잉 진단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영상 판독 지원 △전문 인력 교육 △검진 정확도 모니터링 등 질 관리업무를 수행한다.

 

아주대병원 폐암센터 이규성 교수(질관리센터장)는 “폐암은 암종별 사망률 1위이며 주요 암종 중 5년 상대 생존율이 두 번째로 낮은 질환인 만큼 조기 발견이 중요하다. 아주대병원은 지역사회 의료기관들과 연계하여 폐암을 조기에 발견하고 치료하는 데 중추적 역할을 함으로써 국민 건강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