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성빈센트병원 박동춘 교수, 자궁경부암 원스텝 치료 연구 착수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19/09/16 [14:18]

성빈센트병원 박동춘 교수, 자궁경부암 원스텝 치료 연구 착수

이상철 기자 | 입력 : 2019/09/16 [14:18]

▲ 박동춘 교수

【후생신보】 박동춘 가톨릭대 성빈센트병원 산부인과 교수(부인종양센터장)가 한국연구재단 2019년도 하반기 개인연구지원사업(중견연구과제)에 선정돼 연구에 착수했다.

 

박 교수가 진행하는 연구는 ‘자궁경부이형성증 및 초기 자궁경부암의 실시간 어드머턴스 스펙트럼 맵 기반 진단-치료-검증의 in situ 프로세스 개발’로 이달부터 5년간 진행된다.

 

박 교수는 “이번 연구는 자궁경부이형성증 및 초기 암환자에서 조직검사‧원추절제 등과 같이 침습적 검사 없이 진단과 치료, 치료 후 검증까지 한 번에 원스텝으로 이뤄질 수 있는 기기 및 프로세스를 개발하기 위한 것”이라며 “환자들에게 보다 신속하고 정확한 진단과 치료를 제공하는데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박동춘 교수는 2017년도에도 한국연구재단 이공학 개인기초연구 과제에 선정된 바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