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타인을 위해 일할 줄 아는 인재가 되길”

수석문화재단, 2019년도 장학증서 수여식…34명 장학증서 전달

조우진 기자 | 기사입력 2019/08/23 [15:20]

“타인을 위해 일할 줄 아는 인재가 되길”

수석문화재단, 2019년도 장학증서 수여식…34명 장학증서 전달

조우진 기자 | 입력 : 2019/08/23 [15:20]

【후생신보】 수석문화재단이 23일 동대문구 용두동 동아쏘시오그룹 본사 대강당에서 ‘2019학년도 장학증서 수여식’을 개최, 34명의 장학생에게 장학증서를 전달했다.

 

행사에는 한종현 동아쏘시오홀딩스 사장, 엄대식 동아에스티 회장, 최호진 동아제약 사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번 수여식에서 수석문화재단은 대학생 26명, 고등학생 8명 총 34명의 학생에게 장학증서를 수여, 장학금 6,500만 원을 장학생들에게 지원한다.

 

이번 장학생 선정에는 처음으로 대학생이 포함돼 관심을 모았다. 장학생 34명 중 24명의 대학생이 해당 협약으로 처음 선발됐으며 수석문화재단으로부터 졸업할 때까지 장학금을 받게 된다.

 

수석문화재단은 올 상반기에 경제적으로 어려운 대학생들에게도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자 서울시장애인복지관협회, 서울아동복지협회, 서울시약사회 등 3개 단체와 협약을 체결했다.

 

이후 각 단체는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학업을 계속 이어갈 의지가 있는 대학생을 선발, 수석문화재단은 선발된 대학생에게 장학금을 지급한다.

 

수석문화재단 관계자는 “실질적인 경제적 도움을 통해 대한민국 미래를 이끌어 갈 학생들이 걱정 없이 공부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더 많은 학생에게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장학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수석문화재단은 타인을 위해 일할 줄 아는 책임 있는 인재 육성과 사회 발전에 이바지하기 위해 1987년 설립됐다. 설립 후 지난해까지 학생 1,761명에게 30억 8천만 원을 지원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