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인하대병원, ‘제 4회 생명존중 콘서트’ 개최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19/08/22 [11:42]

인하대병원, ‘제 4회 생명존중 콘서트’ 개최

윤병기 기자 | 입력 : 2019/08/22 [11:42]

【후생신보】 인하대병원(병원장 김영모)은 오는 9월 7일 오후 6시30분 인천 영종국제도시 씨사이드 파크 하늘구름광장 특설무대에서 세계 자살예방의 날(9월 10일)을 기념해 지역사회에 생명의 소중함과 희귀질환의 이해를 통해 새로운 희망의 메시지를 나누기 위한 ‘생명존중콘서트’를 개최한다.

 

올해로 4년 연속 개최하는 이번 행사는 인천광역시청, 인천광역시중구청, 포스코건설, 경인교통방송 등이 후원하며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출연진으로는 가수 조성모, 박상민, 적우, 네이브로, 원미연씨가 인천시민에게 감동적인 공연을 선사할 예정이다. 사회는 장문영씨가 진행할 예정이다.

 

김영모 병원장은 “올해로 벌써 4년 연속 작은 축제를 개최하게 되었다.”며 “무엇으로도 대체할 수 없는 ‘생명의 소중함’과 우리 사회에서 소외되어 있지만 치료의 희망을 놓치 않는 희귀질환, 그리고 환우에 대한 이해를 통해 삶의 가치를 일깨우고 희망을 나누고자 하는 자리를 마련해보았다.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행사 개최의 소감을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