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보령 카나브 복합제 ‘듀카브’ 멕시코 침공

현지명 ‘아라코듀오’…ARB+CCB 현지 복합제 시장 10% 점유 목표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19/08/19 [13:40]

보령 카나브 복합제 ‘듀카브’ 멕시코 침공

현지명 ‘아라코듀오’…ARB+CCB 현지 복합제 시장 10% 점유 목표

문영중 기자 | 입력 : 2019/08/19 [13:40]

▲ 현지시간 15일(국내시간 16일) 멕시코시티에 위치한 파파로테 무세오 델 니노 박물관에서 진행된‘아라코듀오(듀카브 현지명) 발매식 및 심포지엄’에 참석한 전문의들이 아라코듀오(듀카브 현지명)에 대한 강연을 듣고 있다. 

【후생신보】보령제약(대표 안재현, 이삼수) 고혈압 신약 카나브패밀리인 ‘듀카브’(고혈압 복합제)가 멕시코에서 발매됐다. 이로써, 멕시코에 2014년 아라코(카나브 현지명), 2016년 디아라코(카나브 플러스 현지명) 런칭 후 3번째로 ‘아라코듀오’(듀카브 현지명)가 런칭됐다.

 

현지시간 15일(국내시간 16일) 멕시코시티에 위치한 파파로테 무세오 델 니노 박물관에서 진행된 ‘아라코듀오 발매식 및 심포지엄’에는 보령제약 이삼수 사장, 멕시코 현지 파트너사인 스텐달社 카를로스 아레나스(Carlos Arenas) 회장을 비롯해 현지 전문의 약 500여명이 참석했다.

 

아라코듀오는 ARB(안지오텐신Ⅱ 수용체 차단제) 계열인 피마사르탄(카나브 성분명)과 CCB(칼슘 채널 차단제) 계열인 암로디핀을 결합한 고정용량복합제다.

 

아라코듀오는 한국에서 진행된 3상 임상시험에서 단일제 대비 약 2.7배의 수축기혈압 강하효과뿐 아니라, 혈압조절율도 약 50% 정도 더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안전성 측면에서도 단일제 대비 유사한 안전성 프로파일을 보였다.

 

멕시코 ARB+CCB 항고혈압 복합제 시장 규모는 8,378만 달러(2018년 IMS data 기준) 정도로 보령제약과 스텐달은 시장 점유율 10%를 목표로 하고 있다.

 

현지에서 아라코 임상을 진행했던 에르네스토 카르도나 무노즈 멕시코 과달라하라대 교수는 이날 아라코듀오 출시 전 아라코(피마사르탄)와 암로디핀을 복합 처방한 자신의 실제 처방사례를 발표했다.

 

발표를 통해 카르도나 교수는 “아라코(피마사르탄)와 암로디핀을 복합처방한 결과 단일 처방보다 우수한 혈압강하 효과를 보였다”며 “아라코듀오 런칭을 통해 멕시코 고혈압환자들의 복용 편의성이 높아지는 것을 넘어, 고혈압 치료성과도 더욱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아라코듀오가 멕시코 시장에서 본격 처방이 시작되는 것은 지난 2016년 9월 멕시코 스텐달社와 중남미 25개국에 대한 라이선스 아웃 계약을 체결한 후 약 3년만이다.

 

스텐달社 카를로스 회장은 “아라코듀오는 최근 시장이 확대되고 있는 ARB+CCB복합제 시장에서 가장 유망한 의약품”이라며 “임상을 통해 증명된 효능과 안전성을 마케팅에 적극 활용해 점유률을 확보할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보령제약 이삼수 사장은 “아라코듀오의 강력한 혈압강하 효과는 최근 강조되는 적극적인 혈압관리에 필요한 치료제로써 처방의들의 치료옵션은 물론 환자들의 삶의 질 개선에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하고, “국내에서의 성장세를 바탕으로 파트너인 스텐달과의 마케팅 시너지를 높여 빠른 시일 내에 시장에 안착 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멕시코를 제외한 중남미 25개국에서의 아라코듀오의 허가와 판매는 내년부터 순차적으로 이루어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어 기대감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