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바람직한 간호인력 역할 정립과 상생방안’ 정책토론회 개최

김순례 의원, 오는 20일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진행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19/08/19 [09:52]

‘바람직한 간호인력 역할 정립과 상생방안’ 정책토론회 개최

김순례 의원, 오는 20일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진행

윤병기 기자 | 입력 : 2019/08/19 [09:52]

【후생신보】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김순례 자유한국당 의원이 주최하고 보건의료혁신포럼(상임대표 신민석)과 대한간호조무사협회(회장 홍옥녀)가 공동주관하는 ‘바람직한 간호인력 역할 정립과 상생방안’ 정책토론회가 오는 20일(화) 오후 2시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개최된다.

 

이번 토론회는 간호인력의 현실과 현장상황과 괴리된 법·제도 환경을 조명하고, 이를 통해 간호인력 간 바람직한 역할 정립과 상생방안을 모색하는 것에 목적을 두고 있다.

 

토론회 좌장은 사공진 한양대학교 경제학부 교수가, 발제는 신희복 보건의료혁신포럼 정책위원장(변호사)이 맡았다. 토론자로는 이상운 대한의사협회 부회장, 김태완 대한병원협회 정책이사, 최종현 대한간호조무사협회 기획이사, 황재영 노인연구정보센터 소장, 김대중 한국보건사회연구원 연구위원, 이민우 전국의료산업노동조합연맹 정책전문위원, 손호준 보건복지부 의료자원정책과장이 나선다.

 

대한간호조무사협회 홍옥녀 회장은 “간호인력 역할 정립 문제는 간호계의 숙원과제로, 급격한 고령화 진전과 국민의 의료복지 수요가 증대되는 현 시점에서 해결이 시급한 사안”이라며 “오늘 토론회를 계기로 간호인력 간 갈등 대신 상생을 통해 환자 간호와 국민건강 증진에 기여하는 간호계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