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삼진제약, NOAC 아픽사반 제네릭 ‘엘사반’ 출시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19/07/22 [15:12]

삼진제약, NOAC 아픽사반 제네릭 ‘엘사반’ 출시

문영중 기자 | 입력 : 2019/07/22 [15:12]

【후생신보】삼진제약(대표이사 장홍순, 최용주)이 비타민K 비의존성 경구용 항응고제(NOAC)엘사반정을 오는 8월 출시한다.

 

아픽사반(엘리퀴스, BMS) 제네릭인 엘사반, 혈액응고 단계에서 Xa 인자를 억제해 혈액의 정체를 막는 기전의 Xaban 계열 약제로, 심방세동 환자의 혈류속도 저하로 인해 발생하는 혈전생성을 억제해 뇌졸중 및 전신색전증의 위험을 낮추는 효과가 있다.

 

최근 리얼월드 데이터에 따르면 엘사반의 성분인 아픽사반은 와파린 뿐 아니라 다른 NOAC 대비 유효성과 안전성이 우수하며 약동학적으로 상대적 신장 배설률이 낮아 신기능 저하 환자에서의 사용부담이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급성관상동맥증후군(ACS)을 동반하거나 경피적 관상동맥 중재시술(PCI)을 받은 심방세동 환자의 치료에 아픽사반과 클로피도그렐의 병용 투여 시, 와파린 투여군 대비 출혈의 위험도가 낮았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 항혈소판제 플래리스 정과의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

 

삼진제약 관계자는 “‘엘사반 정이 기존 대표품목인 플래리스 정과 동반해 매출성장을 이끌어 가길 기대하고 있다“‘엘사반 정이 성장하는 NOAC 시장에서 주도적인 제품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