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대구첨복재단, DGIST 산학협력단과 업무 협약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19/06/17 [10:49]

대구첨복재단, DGIST 산학협력단과 업무 협약

문영중 기자 | 입력 : 2019/06/17 [10:49]

【후생신보】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사장 이영호, 이하 대구첨복재단) 신약개발지원센터(센터장 손문호, ) 및 DGIST 산학협력단(한상철 산학협력단장)은 지난 12일 신약개발 분야 기술창업기업 공동 발굴 및 육성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최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행 양 기관은 성장잠재력 있는 창업기업 발굴, 판로개척 및 글로벌 시장 진출 지원, 투자유치 및 정부사업 연계, 성과창출 프로그램 운영을 위한 협력체계를 구축해 나갈 예정이다.

 

대구첨복재단은 글로벌 수준의 종합적 연구 인프라를 활용해 신약과 의료기기 연구개발과 의료분야 기업지원을 활발히 진행 중이다. 특히, 신약개발지원센터는 건립 4년 만에 갑상선암 치료제․급성골수백혈병 치료제․뇌암치료제 등 6건의 기술이전 사업화를 이루었다.

 

DGIST 산학협력단은 초기 창업 지원부터 글로벌화 지원에 이르기까지 창업 전 단계를 아우르는 대구·경북 지역 창업의 메카로 성장하며 지금까지 기관이 보유한 우수 연구성과를 활용해 18개 기술출자기업을 설립하며 기술사업화를 이끌어 왔다.

 

또한, 지난 3년간 중소벤처기업부 수탁사업 일환으로 전국단위로 우수한 창업기업들을 발굴·육성하고 있으며, ‘투자파워 브릿지’ 라는 투자유치 프로그램을 통해 지난 3년간 총 850억 이상의 투자유치 실적을 실현했다.

 

대구첨복재단 신약개발지원센터 손문호 센터장은 “양 기관의 기술이전 및 기술창업발굴 역량을 발휘하여 바이오벤처기관이 성장하게 하고, 제약과 생명공학 산업이 우리 경제를 이끌어갈 시대의 초석이 될 수 있게 할 것”이라고 기대를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