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강동경희대병원, 19일 “치매부터 중풍까지” 뇌질환 건강강좌 개최

신경과‧신경외과‧재활의학과‧한방내과 등 뇌질환 관련 강좌 총망라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19/06/14 [11:18]

강동경희대병원, 19일 “치매부터 중풍까지” 뇌질환 건강강좌 개최

신경과‧신경외과‧재활의학과‧한방내과 등 뇌질환 관련 강좌 총망라

윤병기 기자 | 입력 : 2019/06/14 [11:18]

【후생신보】강동경희대학교병원(원장 김기택)이 오는 19일 오후 1시 30분, 병원 별관 지하 1층 강당에서 개원 13주년 기념 다학제 뇌질환 건강강좌를 개최한다.

 

개원 13주년을 기념하여 뇌신경센터에서는 ‘뇌질환’을 주제로 △치매(신경과 이학영 교수), △인지장애 한방으로 예방하자!(한방내과 박정미 교수), △뇌졸중의 주범, 경동맥 협착증(신경외과 신희섭 교수), △백 세 건강을 위한 운동(재활의학과 이승아 교수) 등의 강연이 진행된다.

 

이번 강연을 준비하면서 강동경희대병원 뇌신경센터장 유승돈 교수는 “2016년 태어난 아이의 기대수명은 0.3년 늘어난 82.4살이지만 병을 앓는 기간도 늘어나 건강수명은 64.9살로 짧아지고 있다. 따라서 치매, 인지장애와 같은 노인성 뇌질환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백세시대에 장수보다 중요한 것은 건강하게 사는 것이다. 이번 건강강좌를 통해 치매의 조기 진단과 함께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위해 다학제 접근 건강법을 배워 뇌 건강을 지키며 사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무료로 진행되는 이번 건강강좌는 누구나 참석할 수 있으며, 간식과 기념품이 제공된다. 강연 후에는 뇌질환 관련 무료 건강 상담이 진행될 예정이다.

 

문의. 강동경희대병원 뇌신경센터(02-440-7156)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