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사)한국고혈압관리협회, 의창노인복지관 고혈압 건강강좌 개최

김동수 인제의대 교수 고혈압 관리의 중요성 강조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19/02/22 [09:35]

사)한국고혈압관리협회, 의창노인복지관 고혈압 건강강좌 개최

김동수 인제의대 교수 고혈압 관리의 중요성 강조

윤병기 기자 | 입력 : 2019/02/22 [09:35]

【후생신보】 (사)한국고혈압관리협회(회장 홍순표)가 지난 20일 경남 창원시 의창노인복지관 대강당에서 고혈압 건강강좌를 개최했다.


창원시 의창노인복지관에서 열린 (사)한국고혈압관리협회 고혈압 건강강좌에서는 김동수 인제의대 교수(부산백병원 순환기내과)가 강사로 나서 고혈압관리의 중요성에 대해 열띤 강의를 펼쳤다.


150여 명의 창원 어르신들이 참석한 이날 강의에서 김동수 교수는 “고혈압은 증상이 없는 침묵의 살인자, 소리 없는 저승사자라고 불릴 만큼 무서운 합병증을 일으키는 질환”이라고 강조하며 “정상혈압을 유지하는 것이 건강한 삶을 유지하는 데 큰 도움이 된다”고 강조했다.


특히 김 교수는 “일반인들도 140-90 이하가 정상혈압이라는 사실을 정확히 알고, 이보다 혈압이 높을 경우 바로 의료기관을 찾아서 정확한 진단과 치료를 진행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또한, 김 교수는 “정상혈압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적당한 운동은 물론 음식을 짜게 먹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하고 염도계 등을 이용해서 음식을 싱겁게 먹을 것을 적극 권장했다.


김동수 교수는 이외에도 “고혈압으로 인한 사망률은 한국인 전체사망률 1위인 암으로 인한 사망률보다도 높다고 볼 수 있다면서 정상혈압을 유지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거듭 강조했다.


한편, (사)한국고혈압관리협회는 대국민고혈압예방관리 사업을 위해 지속적인 고혈압 무료 건강강좌를 진행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