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동탄성심병원 유규형 교수, 후즈후 평생공로상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19/02/13 [14:16]

동탄성심병원 유규형 교수, 후즈후 평생공로상

문영중 기자 | 입력 : 2019/02/13 [14:16]

【후생신보】한림대학교 동탄성심병원(병원장 이성호)은 순환기내과 유규형 교수<사진>가 국내 심부전 연구 및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세계 주요 인명사전인 마르퀴스 후즈후에서 수여하는 2019 앨버트 넬슨 평생공로상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평생공로상은 인명사전 등재인물 가운데 탁월한 업적을 이룬 사람에게 주어진다.

 

유규형 교수는 국내 심부전 연구의 선구자로서 1996년부터 심부전 연구를 이끌었다. 2003년에는 처음으로 국내 심부전 연구회를 만들어 심부전 등록연구를 주도했으며 이 연구회는 2018년 3월 한국 심부전학회의 창립의 모체가 됐다. 아울러 고혈압환자의 표적장기손상에 대한 연구도 선도적으로 이끌고 있다.

 

유 교수는 대한심장학회지(Korean Circulation Journal) 편집장과, 대한고혈압학회지 편집장을 역임했다. 또 대한심장학회 심부전 연구회장을 역임했고, 2012년부터 현재까지 대한고혈압학회 고혈압 합병증 연구회장을 맡고 있다.

 

더불어, 2015년부터 4년간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장을 맡아 병원의 혁혁한 발전에 기여했으며, 현재 심장혈관센터장으로 심장이식과 경기도 최초 LVAD 수술 등 고난이도 심부전 치료를 성공시키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