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네이처셀, NK항암면역세포 사업 분야 진출

일본 후쿠오카 트리니티클리닉, NK면역세포요법 일본 후생성 승인 획득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19/01/15 [09:54]

네이처셀, NK항암면역세포 사업 분야 진출

일본 후쿠오카 트리니티클리닉, NK면역세포요법 일본 후생성 승인 획득

윤병기 기자 | 입력 : 2019/01/15 [09:54]

【후생신보】네이처셀이 개발한 NK항암면역세포기술이 일본 후생성으로부터 암(악성 종양) 예방을 위한 NK면역세포 요법으로 승인 받았다. 


네이처셀은 일본 후쿠오카 트리니티클리닉과의 기술 협력을 통해 ‘악성종양의 예방 및 치료에 대한 자가 NK세포요법’에 대해 일본 후생성으로부터 최종적으로 치료 적용을 승인 받아 NK항암면역세포 사업분야에 진출한다고 15일 밝혔다.


일본 후생성이 NK면역세포 치료계획을 승인함에 따라 국내에서 개발한 NK항암면역세포기술로 일본에서 치료 받을 수 있는 길이 열리게 되었다. 암 예방에 이어 암 치료를 위한 NK항암면역세포 기술은 1월 내 승인이 예상되며, 암예방 목적을 시작으로 2월부터는 암치료 목적으로 확대될 계획이다.


네이처셀은 이에 따라 일본 후쿠오카 트리니티클리닉과 기술자문계약을 체결하는 등 항암면역세포 치료에 따른 준비를 마쳤다. 일본 후쿠오카 트리니티클리닉에서 면역세포 치료 시, 기술사용대가로 치료비와 세포제조비의 5%를 지급받게 되며, 특정세포가공물 제조시설로 등록된 네이처셀에서 NK항암면역세포를제조(배양)하여 실시의료기관인 일본 후쿠오카 트리니티클리닉에 공급하는 방안에 대해서도 유관기관의 유권해석 등을 거쳐 추진할 예정이다.

 

네이처셀 라정찬 회장은 “줄기세포 기술과 NK항암면역세포기술을 함께 제공함으로써 많은 환자들의 생명을 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