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로슈진단 ‘P1NP 테스트’, 이달부터 건보적용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18/10/01 [15:16]

로슈진단 ‘P1NP 테스트’, 이달부터 건보적용

문영중 기자 | 입력 : 2018/10/01 [15:16]

▲ P1NP 검사가 가능한 로슈의 면역장비 작동 모습. 

【후생신보】한국로슈진단(대표이사 리처드 유)은 폐경기 여성의 골다공증과 페제트병 약물치료 모니터링에 유용한 ‘P1NP 테스트’가 오늘(1일)부터 건강 보험 급여 적용을 받게 됐다고 밝혔다.

 

급여 적용 대상은 ▲골다공증 약물 치료 시작 전 1회 ▲골다공증 약물 치료 3~6개월 후 약제 효과 판정을 위해 실시 시 1회로 골흡수 표지자 검사와 골형성 표지자 검사를 각각 1종씩 인정한다.

 

P1NP 테스트는 폐경기 여성 골다공증 환자와 페제트병(Paget’s disease) 환자들을 대상으로 골다공증 약제 치료 반응을 모니터링 하는 전 자동화된 검사로 검사자로 인한 편차가 없다는 것이 장점이다.

 

기존 골다공증 치료 모니터링으로 사용한 골밀도 측정검사(BMD)의 경우에는 연 1회 보험청구가 가능한 반면, P1NP 골표지자 검사는 이번 보험 급여 덕분에 약물 치료 시작 전과 약물치료 3-6개월 후 사용할 수 있게 됐다.

 

한국로슈진단 리처드 유 대표이사는 “P1NP 검사의 보험 적용으로 보다 많은 폐경기 여성 골다공증 환자와 페제트병 환자들이 합리적인 가격으로 약제에 대한 모니터링을 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의료진에게도 P1NP 골표지자 검사가 약물 치료 결정부터 치료 중단, 치료 방법 변경, 치료 지속 등을 결정하는 데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